싸이고 감성커뮤니티
Loading...
 
남성의 부부문제 - 아내들의 섹스 불만 ;  


토크박스 > 미심쩍은 상담소! > 남성의 부부문제 >
작성자 : 훈련병 취미는사랑 (IP : 58.226.***.***) 관심: 0   조회: 2395   날짜: 2013. 07. 31. 09:40:25
실시간 인기검색어 이하율 71구시포 70lpga 70
주소퍼가기 :: http://view.cygo.net/tolkabout/4093/480

씻지 않고 침대로 들어오는 것 질색,
제발 매너 있었으면…

 

CASE
남편 몸을 내 몸처럼 대한다고 자부한다. 하지만 아무리 그래도 섹스할 때는 서로 긴장하고 최소한의 매너가 있어야 하지 않을까. 땀 냄새 나는 몸으로 섹스를 하자는 것까지는 참을 수 있다. 하지만 최소한 성기는 씻고 나서 펠라티오(입으로 남성의 성기를 애무하는 것)를 해달라고 요구해야 하지 않을까. 손가락도 냄새가 나면 비누로 씻는데 하물며 성기를 안 씻다니. 사정할 때도 자기 마음대로다. 내게 의논하지도 않는다. 내가 좋았는지 그것도 관심이 없다. 매너가 없는 남편이 싫다. (강OO·31)

 

 


위생에 신경 쓰길 당당히 요구하라


신체를 깨끗이 하는 것은 상대에 대한 기본적인 매너다. 남편들은 이것을 사소하게 생각하지만, 아내의 입장에서는 남편의 샤워 안한 성기에 펠라티오를 하는 것만큼 참기 힘든 일도 없을 것이다. 이것은 성적인 쾌감을 저하시키는 요인이 된다. 여자는 누구나 소중히 다루어지고 싶은 본능을 가지고 있다. 입장을 바꿔 아내가 씻지도 않은 채 쿠닐링구스(입으로 여성의 성기를 애무하는 것)를 해달라고 하면 기분이 어떻겠는지를 생각해 보라. 섹스 전에 몸을 청결히 하는 것은 아내를 사랑한다는 한 징표이기도 하다.

 

 

 

섹스 중에 얘기 좀 나누면
뭐가 덧나나?


 


CASE
남편은 과묵한 편이다. 농담을 하지 않는 것은 아니지만 섹스를 할 때도 말하는 것을 좋아하지 않는다. 그래서 내가 말을 많이 하게 된다. 남편은 섹스를 할 때 야한 이야기를 하는 것을 싫어한다. 이런 섹스가 나는 불만이다. 삽입을 해서까지 야한 이야기를 하자는 것이 아니다. 애무를 하면서 야한 농담도 하고, 주변사람들한테 들은 섹스 상식 같은 것을 서로 이야기하면 훨씬 쉽게 고조되고 그럴 것 같은데, 남편은 말을 시켜도 대답도 하지 않고 소처럼 묵묵히 자기 할 일만 하고 끝낸다. (유OO·29)

 

 
 

섹스 중 ‘침묵과 대화’의 사례 실연해보고
최선의 방법을 선택하라


침대에서 대화하는 것에 대해 남편과 솔직하게 의논해볼 필요가 있다. 아마 위의 남편은 이야기에 압박을 받으면 섹스에 몰두하지 못하게 된다고 생각하고 있을지도 모르겠다. 많은 남자들이 그렇게 생각하고 섹스 중에 굳게 입을 다무는 사례가 많다. 아내가 야한 이야기를 하면 남편 기분이 어떤지, 남편이 야한 이야기를 하면 아내 기분이 어떤지, 섹스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둘이 다 침묵을 할 때는 어떤지… 각각의 상태에 대해 케이스 바이 케이스로 서로 대화를 나눠보고 결과에 따라 선택을 하는 방법을 택해보라.

 

 

 

 

달콤한 키스로
무드를 살리고 싶은데…

 

 


CASE
연애시절, 골목길 어두운 그늘에서 남편과 나누었던 키스는 지금도 감미롭게 기억된다. 하지만 지금은 그런 달콤한 키스를 받지 못하고 있다. 섹스를 할 때도 남편은 바로 인서트에 들어간다. 정상위를 하며 남편과 키스를 하고 싶어 입술을 남편에게로 향하면 남편은 형식적으로 입술을 맞추는 척하고는 말아 버린다. 난 솔직히 삽입섹스보다는 남편으로부터의 달콤한 키스 같은 것이 더욱 그립다. (김OO·33)
 
 
 

연애시절처럼 자극과 흥분을 연출할 필요성을 설득하라


연애할 때는 온갖 감언이설(?)과 사랑의 제스처로 여자를 유인하던 남자가 막상 결혼을 하고 몇 년 살다보면 사랑표현에 매우 인색해지는 경우가 많다. 그래서 많은 여자들이 ‘아, 옛날이여!’하며 연애시절을 그리워하는 것일지도 모른다. 많은 아내들이 부부생활 중에 남편이 충분한 키스를 해주지 않는다는 불평한다. “남편이 원하는 것은 오직 한 가지예요. 그리고 그걸 하기 전에는 키스를 하려고 들지도 않는답니다”하는 식이다. 이런 불평은 부부관계가 장기화되면서 한쪽이 다른 한쪽을 대수롭지 않게 여기는데서 나오는 것일 수 있다. ‘어차피 내 여잔데’ 하고 너무 안심(?)하고 있는 남편에게 뭔가 자극을 주는 방법도 필요할 것 같다.

 

 
 


CASE
기분이라는 것이 있다. 즐거울 때가 있고, 야릇할 때가 있고, 슬플 때가 있다. 섹스도 하고 싶은 기분일 때 해야 하는 것이 아닐까. 남편은 내 기분은 안중에도 없다. 늘 자기 멋대로다. 남동생이 올케와 이혼을 하느니 마느니 하고 있다는 이야기를 듣고 속상해 있을 때에도 남편은 섹스를 하자고 덤빈다. 우울한 기분을 헤아리고 위로는 못해줄망정…. 최소한 분위기라도 바꿔놓은 뒤에 하자고 했으면 좋겠다. 아내는 섹스 기계가 아니다.(정OO·34)
 
 
 

현재의 기분 솔직하게 말하고
“진지한 관계를 원한다”고 밝혀라
 


남편의 성적인 접근을 완전히 거절하거나, 섭섭한 감정을 속으로 삭이기보다는 지금의 기분을 남편에게 솔직히 말해주고 잠시 후나 다른 기회에 섹스를 하자고 권유를 해보자. 또 남편과 섹스를 할 때 그럴 기분인지 아닌지 살펴주지 않아 섭섭하다는 선입견부터 갖지 않도록 하는 것이 좋다. 그렇게 되면 시작부터 불만투성이의 섹스가 되어 버리게 된다. 자기 욕심만 갖고 덤비는 남편이라도 아내가 섹스 기회를 소중하고 가치 있게 받아들이고자 하는 태도를 보이게 되면 남편도 나중에는 바뀌게 될 것이다.

 

 
 

섹스 후에 돌변하는 남편


 
 

CASE

도대체 무엇 때문에 섹스를 하고 살아가는지 모르겠다. 섹스를 할 때만은 남편은 자상하다. 사랑스럽다는 듯이 내게 키스하고 애무한다. 삽입을 해서도 내가 절정에 도달할 수 있도록 충분히 배려한다. 그런데 섹스가 끝나고 나면 곧바로 잠이 들거나 섹스를 하고 난 사람 같지 않게 변해버린다. 오르가슴을 느끼기 위해 하는 건지, 사정을 하기 위해서 섹스를 하는 건지. 섹스가 끝난 뒤에 이런저런 얘기를 나누면서 떨림의 여운을 즐기고 싶다. (구OO·28)
 
 
 

편안한 행복감을 주는 후희를 찬미하라


후희는 섹스가 끝난 후 이루어지는 성적인 접촉을 말한다. 키스나 포옹 같은 애정표현은 전희 때뿐만 아니라, 섹스가 끝난 후에도 필요하다. 특히 몸에 아직 흥분이 남아있을 때의 피부접촉은 중요한 역할을 한다. 흥분이 가라앉으면서 아주 편안한 행복감에 젖어들 수 있기 때문이다.






작은관심에 자료를 올려주신 취미는사랑님은 울고 웃는답니다.




남성의 부부문제  
담당조교: 조교신청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관심 날짜
1218 여자들 이럴때 남자는 짜증난다 훈련병 여행간자 1959 11.25
1217 부부관계시 여자들이 알아야할 테.. 훈련병 여행간자 2287 10.01
1216 노년의 성관계 훈련병 우리하나 2737 08.12
1215 아내들의 섹스 불만 ; 훈련병 취미는사랑 2397 07.31
1214 부부관계시 여자들이 알아야할 테.. 훈련병 취미는사랑 2263 07.05
1213 친구들을 왜 이렇게 좋아하는지.. 훈련병 우리하나 1099 06.22
1212 외도하는 남편, 어떻게 해야 할까.. 훈련병 취미는사랑 1237 05.30
1211 평생 사랑하는 법 훈련병 우리하나 1045 05.08
1210 아내들이 원하는 것 훈련병 취미는사랑 1349 04.20
1209 언제나 첫날밤처럼 훈련병 우리하나 825 04.01
1208 예비 부부들을 위한 조언 훈련병 여행간자 779 03.24
1207 의외의 성감대 훈련병 취미는사랑 1057 03.15
1206 삽입***과 만족도의 상관관계 훈련병 소리질러 1065 02.06
1205 행복한 부부란 무엇인가 훈련병 소리질러 937 01.31
1204 부부약속 얼마나 지키세요?…10개 .. 훈련병 우리하나 1101 01.29
1203 출산 후 성관계는? 훈련병 취미는사랑 1005 01.25
1202 건강한 부부생활 위한 성병 예방·.. 훈련병 취미는사랑 1137 01.23
1201 [체위] 서서하기 훈련병 우리하나 1297 01.18
1200 노팬티와 남성의 정력 [1] 훈련병 취미는사랑 963 01.16
1199 애무할때 TIP// [1] 훈련병 소리질러 851 01.15
1198 섹스라는건... 훈련병 소리질러 753 01.13
1197 결혼이주여성 부부갈등 상담 크게 .. 훈련병 소리질러 921 01.10
1196 자존감, 내 삶의 연금술 훈련병 소리질러 809 01.08
1195 이혼 어려운 北 부부들, 자주 쓰는.. 훈련병 소리질러 1117 01.06


1234567891011121314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