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이고 감성커뮤니티
Loading...
 
사는 얘기 - 슈퍼지구  


토크박스 > 사는 얘기 > 외계인,미스테리 >
작성자 : 대령 뾰로롱O.o (IP : 59.29.***.***) 관심: 0   조회: 985   날짜: 2015. 08. 24. 22:29:00
실시간 인기검색어 이하율 71구시포 70lpga 70
주소퍼가기 :: http://view.cygo.net/life_story/41642/537
암석형 슈퍼 지구의 대기에 이산화탄소가 있다면 큰 바다를 가지고 있을 가능성이 있다는 주장이 제기되어 관심을 끌고 있다. 큰 바다를 품고 있을지도 모른다는 유쾌한 '혐의'를 받고 있는 외계 행성은 제2의 지구로 불리는 케플러-62f 행성. 이 암석형 행성은 지구보다 약 40% 정도 더 큰데, 만약 대기 중에 이산화탄소를 함유하고 있다면 물로 이루어진 큰 바다가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한다. 이산화탄소는 온실효과가 높은 기체로 행성의 온도를 따뜻하게 유지해줌으로써 바다가 형성될 수 있게 해줄 수 있기 때문이다. 제2의 지구로 불리는 케플러-62f 상상도. 지구보다 40% 정도 더 큰 이 암석형 행성에 큰 바다가 있을 가능성이 제기되었다.제2의 지구로 불리는 케플러-62f 상상도. 지구보다 40% 정도 더 큰 이 암석형 행성에 큰 바다가 있을 가능성이 제기되었다. "이산화탄소의 농도가 높은 대기는 그 행성을 따뜻하게 하는 담요 역할을 하기 때문에 물로 된 바다가 있을 가능성이 아주 높다" 고 캘리포니아 대학의 아오마와 실즈 교수가 지난 7월 미국 시카고에서 열린 우주생물과학 컨퍼런스(Astrobiology Science Conference)에서 밝혔다. 1,200광년 떨어진 거문고자리에 있는 케플러-62 항성은 우리 태양의 3분의 2 정도 크기인 작은 별로서, 밝기도 태양의 5분의 1밖에 안 된다. 이 별 주위를 공전하는 5개의 행성들 중 2개, 곧 케플러-62e와 케플러-62f가 표면에 액체로 된 물이 존재할 수 있는 생명거주 가능지역의 궤도를 돌고 있다. 물은 생명체가 진화하는 데 필수적인 요소이다. 두 행성은 모두 지구보다 큰, 이른바 슈퍼 지구로서 공히 암석형 행성이다. 케플러-62f는 2013년 발견 당시부터 그 크기와 궤도가 가장 지구와 닮은 행성으로 밝혀져 제2의 지구로 불리어왔다. 케플러-62 체계는 5개의 행성을 가지고 있으며, 그중 2개가 슈퍼 지구로 생명서식 가능 지역의 궤도를 돌고 있다.케플러-62 체계는 5개의 행성을 가지고 있으며, 그중 2개가 슈퍼 지구로 생명서식 가능 지역의 궤도를 돌고 있다. 또 다른 행성인 케플러-62e는 생명거주 가능지역의 안쪽 궤도를 돌고 있는 행성으로, 지구보다 약 60% 정도 더 크며, 공전주기는 지구 기준으로 122.4일이다. 실즈와 그 동료 과학자들이 궤도를 모델링해본 결과 이 행성에는 바다가 존재하기 어렵다는 사실을 알아냈다. 액체로 된 바다가 존재하기에는 이 행성의 온도가 너무 높기 때문이다. 케플러-62f는 62e에 비해 모성으로부터 더 멀리 떨어져 있다. 모성을 돌고 있는 5개의 행성 중 가장 바깥 궤도를 돌고 있는 케플러-62f는 지구 기준으로 267.3일마다 모성을 한 바퀴 공전한다. 지구와 비슷한 대기환경을 가졌을 경우 케플러-62e의 표면온도는 30도이고 케플러-62f는 -28도로 추정된다. 실즈는 케플러-62f에 지구 유사 궤도와 이산화탄소가 포함된 대기 요소를 입력하고 모성에 대한 여러 각도의 기울기로 시뮬레이션해본 결과, 두 가지의 경우의 수를 찾아냈다. 그 하나는 지구와 같은 23도의 기울기에서는 물로 된 바다가 존재할 수 있다는 결론을, 그리고 그보다 심한 60도의 기울기에서는 표면이 온통 얼음으로 뒤덮인 스노볼 행성이 된다는 결론을 이끌어냈다. 어쨌든 맨 가장자리 궤도를 도는 시뮬레이션에서는 남반구가 여름철인 기간에 남극이 빙점 이상의 기온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남반구의 여름 기간에 표면의 얼음층이 녹아 바다가 될 수 있다는 결론이 나왔다" 고 실즈 박사는 밝혔다. 주기적인 얼음의 용해는 대기와 바다를 만들어내고, 여기에 모성으로부터의 복사가 작용하면 생명체를 빚어낼 수 있는 화학물질들을 만들어낼 수 있다고 과학자들은 생각하고 있다. 케플러-62f가 완전히 얼어붙은 행성인지 아니면 반쯤 언 행성인지는 아직 확실히 밝혀지지 않았지만, 대기 중에 충분한 이산화탄소가 존재한다면 행성을 따뜻히 덥혀 큰 바다를 품고 있을 가능성이 상당히 높다는 것이 이 연구를 이끈 과학자들이 내린 결론이다. 이 닉네임이 가장 좋네요 퀘이사




작은관심에 자료를 올려주신 뾰로롱O.o님은 울고 웃는답니다.




사는 얘기  
담당조교: ˚언㉡i 。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관심 날짜
5월14일 19시이후부터 거짓 신고자는 짠밥 100%로 몰수 합니다
성인클럽 이용시 로그인후 이용 가능 합니다
세상넋두리는 감성이야기 게시판이 아닙니다.
이중아이디 활동에 대한 규제를 강화합니다 [19]
[작은공지]하루를 마감하는 공개일기장은 [12]
[작은공지]사는얘기분류 공지드립니다. [34]
38360 북한이 미사일 날리는 훈련병 �꾩쭊 11 09.22
38359 동부화재 친구소개 이벤트 좋네요 [1] 대령 나나2227 579 07.12
38358 정말 오랜만에 왔네요 대령 부산이노베이션 3051 07.05
38357 싸이고 운영자님 [2] 대령 씡紐 3465 06.10
38356 밥 맛있게 먹는 방법 훈련병 권매니져 2723 03.11
38355 지구의1년과 화성의1년 [2] 대령 씡紐 2277 02.25
38354 통일의 지름길 [1] 대령 씡紐 3577 09.23
38353 첫사랑의 추억 [2] 대령 씡紐 4189 09.23
38352 TV 채널도 다수결로.. ㅋㅋㅋ [2] 대령 지성이홧팅 2383 09.02
38351 캠핑을 다니는 사람들의 생각 [2] 대령 스키장가자 3619 09.02
38350 여자들의 은근슬쩍 자랑질 ㅋㅋ 대령 민채에욤 3411 08.31
38349 전역연기 할껄.. 대령 켁켁켁>.< 1427 08.30
38348 멜라민 파동 기억하는 사람? 대령 민채에욤 1037 08.25
38347 [reddit] 친구같은 탈출캡슐! 대령 섹시한병아리 903 08.25
38346 군대에서.. 대령 하하보이1 939 08.25
38345 마리 대령 보스톤 801 08.25
38344 진자 군생활 힘들었습니다. [1] 대령 바람녀 1225 08.25
38343 유감이라는 소리를 하다니 [1] 대령 *라스트걸* 1125 08.25
38342 헤어지자는 너의 말을 듣고 정신 .. [1] 대령 바람녀 1575 08.25
38341 오늘 집에갈때 [1] 대령 ~화이트~ 865 08.25
38340 같이 먹으면 맛있는데 [1] 대령 개구리밥머리 829 08.25
38339 대리운전시키고 어처구니 없던썰.... [1] 대령 백세주 2559 08.25
38338 회사에서 지적질 잘하는상사 [1] 대령 바람녀 1621 08.25
38337 요즘 너무 피로하고 그런데요.... [2] 대령 재석아알바 2379 08.25
38336 슈퍼지구 대령 뾰로롱O.o 987 08.24
38335 가장 작은 블랙홀 대령 아잉쩐다 861 08.24
38334 공포 2화 대령 켁켁켁>.< 929 08.24
38333 공포 1화 대령 섹시한병아리 879 08.24
38332 제대 연기 햇습니다 [1] 훈련병 hyuni^^ 1079 08.24
38331 휴가 짤릴거 같네요 [1] 대령 보스톤 997 08.24
38330 배가 고픈데 안고픈 느낌 [1] 대령 윤티스트 1473 08.24
38329 전쟁 무섭네요 [1] 대령 *라스트걸* 1413 08.24
38328 보이스 피싱 엄청 나더라구요 대령 썬키스트 2031 08.24
38327 잘사는건지 모르겟네요 [1] 대령 이뿐세희 571 08.24


123456789101112131415